quick_menu_tit

건강정보

진료시간안내

CONSULTATION HOUR

  • 평일 08:30 ~ 17:30
  • 수요일 08:30 ~ 13:00
  • 점심시간 13:00 ~ 14:00
  • 토요일 08:30 ~ 13:00

일,공휴일 : 휴무
수요일: 오전 진료

전화상담문의

  • 033-261-1554
  • FAX. 033-264-1554
  • 건강정보
  • 건강칼럼

건강칼럼


스트레스 많은 남성, ‘이 질환’ 위험 1.5배 높아
스트레스는 만병의 근원이다. 그런데 남성의 경우, 스트레스 관리에 더 신경 써야 할 이유가 생겼다. 스트레스를 받는 성인 남성은 스트레스가 적은 남성보다 비만 위험이 1.5배 높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됐기 때문.스트레스를 많이 받는 남성은 비만 위험이 더 높다 |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스트레스 심한 남성, 비만 위험 1.5배↑, 고혈압은 큰 영향 없어인천대학교 체육교육과 양종현 교수팀은 2015년 한국체육과학원과 문화체육관광부가 공동으로 수행한 국민체육사업 실태조사에 참여한 성인 남녀 3,457명을 대상으로 매일 설문을 통해 스트레스 지수를 측정하고 비만·고혈압의 상관성을 분석했다. 그 결과, 연구진은 스트레스가 심한 남성이 비만과 유의미한 상관관계가 있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스트레스 지수가 낮은 남성의 비만율은 30.9%였으나, 스트레스 지수가 중간이거나 높은 경우에는 각각 39.9%, 39.6%인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진은 “만성 스트레스가 과식이나 불규칙한 식사 등 나쁜 식습관의 변화를 일으켜 체중 증가에 기여할 수 있다”라고 설명하며, “성인 남성의 비만율이 스트레스 지수에 영향을 강하게 받는 이유는 호르몬 및 심리적 요인이 스트레스 반응에 대한 성별 차이에 기여한다는 과거 연구와 일치한다”라고 덧붙였다. 반면, 성인 남성의 스트레스 지수와 고혈압과의 관계, 성인 여성의 스트레스 지수와 비만·고혈압 사이에는 유의미한 상관관계가 없었다. 특기할 만한 점은 성인 남성의 경우 아침 식사를 챙겨 먹으면 고혈압 위험이 34% 이상 낮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진은 “성인 남성은 규칙적인 아침 식사가 혈압 조절에 도움 되는 일주기 리듬을 유지하는 데 도움을 주며, 잠재적으로 심혈관 건강에 긍정적인 영향을 끼칠 수 있다”라고 설명했다. 연구진은 “이번 연구 결과는 인식된 스트레스와 대사 질환 사이의 복잡한 상호작용을 이해하는 데 기여했으며, 이를 바탕으로 추가 연구가 필요하다”라고 결론을 내렸다. 이 연구 결과는 국제학술지 헬스케어(Healthcare) 최근호에 실렸다.

스트레스받지 않으려면 긍정적으로 생각하는 것이 중요, 자신만의 스트레스 해소법 찾아야많은 사람이 다양한 스트레스 환경에 노출되어 있지만, 이를 받아들이는 정도는 사람마다 다르다. 따라서 스트레스를 어떻게 받아들이고 해소하려고 노력하는 것이 스트레스 지수를 낮추는 지름길이다. 스트레스를 잘 받아들이려면 부정적인 생각을 긍정적이고 건설적인 생각으로 바꾸는 것이 중요하다. 스트레스를 받았을 때 ‘이겨낼 수 있다’라는 생각하면서 평정심을 유지하도록 노력해야 한다. 이러한 마음가짐과 함께 자신에게 맞는 스트레스 해소법을 찾아 실행해야 한다. 명상하거나 심호흡하거나, 옥상에 올라가 소리를 지르는 것일 수도 있다. 혹은 자신의 감정을 표현하고 주변과 공감하는 시간을 가져야 스트레스가 풀리는 사람도 있다. 아울러, 기본적으로 꾸준한 운동과 질 좋은 수면은 평소 스트레스 관리에 도움이 되므로 올바른 생활 습관을 유지하도록 노력해야 한다. 만약, 과도한 스트레스로 인해 고민이 된다면 정신건강의학과를 찾거나 심리전문가의 도움을 받아보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이전글 : 우리 아이 아토피가 천식, 비염으로?...‘알레르기 행진’이란? [건강톡톡]
다음글 : 삼겹살의 짝궁…상추, 깻잎, 배추 등 다양한 ‘쌈 채소’의 효능